알레르기 증상을 완화해주는 항염 음식 7가지 > 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

기능성식품임상시험지원센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식품기능성의 표준화·과학화·세계화 기능성식품 임상시험센터 Clinical Trial Center for Functional Foods

보도자료

홈 > 커뮤니티 > 보도자료
보도자료

식품뉴스 | 알레르기 증상을 완화해주는 항염 음식 7가지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9-06-07 16:49 조회597회 댓글0건

본문

알레르기 증상을 완화해주는 항염 음식 7가지


 


일교차가 크거나 계절이 바뀔 때, 기관지나 코 점막이 예민한 사람들은 민감하게 반응한다. 알레르기를 근본적으로 극복하기 위해서는 철저한 위생 관리와 함께 염증을 줄이고 면역력을 높여주는 음식을 섭취하는 것이 좋다. 미국 건강의학포털 Healthline에서 소개하는 ‘알레르기 증상을 완화해주는 음식’을 알아보자.



15.jpg


 

 

생강 = 알레르기의 주요 증상은 코와 눈, 목이 부어오르는 것이다. 오래전부터 메스꺼움과 관절 통증 완화 등의 민간 치료제로 사용된 생강은 진저롤과 쇼가올 성분이 탁월한 항염효과를 발휘해 알레르기로 인해 부어오르는 증상을 자연스럽게 감소시켜주는 효과가 있다. 생강은 튀김이나 카레, 구운 음식에 함께 곁들여 먹거나 생강차를 만들어 마시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감귤류 과일 = 비타민 C가 감기를 예방한다는 것은 모두가 아는 사실. 감기에 효과적인 비타민 C는 알레르기 환자에게도 큰 도움이 된다. 여러 연구에서 비타민 C를 투여했을 때 항염증 효과로 기도 저항을 감소시키고 폐나 혈관, 기도주위에서 염증세포 침투를 감소시킨다는 결과가 입증되었다. 알레르기 시즌에는 오렌지, 자몽, 레몬, 라임, 베리와 같은 비타민 C가 풍부한 과일을 맘껏 즐기길 바란다.


강황 = 카레에 들어가는 재료 중 하나인 강황 속에는 커큐민이라는 성분이 들어 있다. 커큐민은 강력한 항암효과로 암세포의 발현 과정 경로를 차단해 암세포 생성을 억제하며, 알레르기성 비염으로 인해 붓기와 자극을 최소화하는 데 도움을 준다. 강황은 알약을 비롯해 차나 카레와 같은 음식으로 섭취할 수 있다. 특히 후추는 강황 속 커큐민의 생체 이용률을 최대 2,000%까지 증가시키기 때문에 강황을 섭취할 때는 후추를 함께 곁들이는 것을 잊지 말기 바란다.


토마토 = 감귤류 과일과 마찬가지로 토마토는 비타민 C는 물론 필수 영양소의 또 다른 훌륭한 원천이다. 토마토 한 개에는 비타민 C 하루 권장량의 약 26%가 들어 있다. 또한 토마토에 들어 있는 리코펜 성분은 염증을 진정시키는 또 다른 항산화 물질 중 하나다. 토마토는 익혀 먹으면 체내에 더 쉽게 흡수되기 때문에 통조림으로 먹거나 구워 먹는 것이 효과적이다.


연어 = 연어 속에 들어있는 오메가3 지방산은 알레르기 저항력을 강화하고 천식을 개선한다는 연구 결과가 있다. 또한 2005년 독일에서 연구한 결과에 따르면 오메가3 지방산 중 하나인 EPA 지방산이 혈류에 많이 있을수록 알레르기 민감성이나 알레르기성 비염에 걸릴 위험이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16.jpg

 

 

 

비폴렌(Bee Pollen) = 꿀벌이 자신의 타액과 미세한 꽃가루를 뭉쳐서 만든 자연 추출물인 비폴렌은 벌의 먹이로 영양분이 밀집되어 있어 유럽에서는 완전식품으로 불린다. 비폴렌은 체내에 항염증, 항풍, 항균 작용을 발휘하며 항산화 물질인 플라보노이드가 풍부하게 들어있다. 특히 봄철에서 여름에 걸친 식물의 개화기에 나타나는 알레르기성 비염 치료제로도 유명하다. 자갈처럼 생긴 비폴렌은 그냥 먹어도 되고 요거트나 시리얼, 스무디 등에 섞어 먹으면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양파 = 양파는 활성산소를 제거하는 항산화 작용이 뛰어난 퀘르세틴 성분의 천연 공급원이다. 특히 빨간색의 홍 양파가 퀘르세틴의 성분 함량이 가장 높고, 그다음으로 흰 양파와 녹색 양파가 차지한다. 양파를 조리하면 퀘르세틴 함량이 줄어들기 때문에 생으로 먹는 것이 좋다.


 

 


기사 출처 : 하이닥

https://www.hidoc.co.kr/healthstory/news/C0000466126



 

 

 

 

 

  

보도자료 목록

Total 793건 1 페이지
보도자료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93 식품뉴스 고기 대체 식품인 '이 단백질', 근육 생성에 효과적 관리자 06-26 128
792 센터소식 농촌진흥청, 생활습관성 만성질환자를 위한 치유농업 매뉴얼 발간 관리자 06-25 117
791 산업동향 건기식 ‘섭취시 주의사항’, 정보표시면에 표시해야 관리자 06-25 119
790 기타 CNN: 비만하면 코로나19와 같은 감염병에 취약한 이유가 새로 알려지다 관리자 06-25 117
789 식품뉴스 만성 염증을 유발하는 ‘염증성 식품’ 5가지 관리자 06-24 141
788 센터소식 CTCF2, 포스트코로나 대비 비대면 시스템 구축 관리자 06-23 131
787 식품뉴스 아몬드, 공복감 감소와 식간 식욕 조절에 탁월... 오전 간식으로 최고 관리자 06-09 291
786 산업동향 건강기능식품 자체 개발 시험법 적용 허용 관리자 06-09 317
785 센터소식 전자증례기록 시스템(e-CRF) 도입, 연구데이터 질 향상 기대↑ 관리자 06-09 280
784 기타 CNN: 새로운 종류의 백색 지방세포 발견, 대사질환이 바뀔 수 있다 관리자 06-09 304
783 산업동향 「식품 등의 표시·광고에 관한 법률 시행규칙」일부개정령(안) 입법예고 관리자 06-08 303
782 센터소식 채수완 센터장, 제121회 한림콜로키엄 강연 관리자 06-08 298
781 기타 CNN: 제2형 당뇨병은 췌장 알파세포로부터 글루카곤 분비 증가도 한 원인 관리자 05-11 458
780 기타 음식-운동 등 생활습관만 바꿔도 기억 감소 늦춘다 관리자 05-11 451
779 기타 업무 스트레스, 말초동맥질환 발생 위험 높여 관리자 05-11 473
게시물 검색

전북대학교병원 기능성식품임상시험지원센터     센터장 채수완     사업자등록번호 418-82-03771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건지로20 임상연구지원센터     TEL 연구 진행(063-259-3044/ 3048), 연구대상자 신청(063-259-3583)     Fax 063-259-3060
Copyright © 2017 CTCF2. All rights reserved.